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보 새 청사진 내놔…'중소·벤처 혁신생태계 조성기관'으로 탈바꿈

최종수정 2019.01.03 08:36 기사입력 2019.01.03 08: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신용보증기금(신보)은 '기업의 도전과 성장에 힘이 되는 동반자'를 새로운 비전으로 선포했다고 3일 밝혔다. 신보는 일반보증기관에서 중소·벤처 혁신생태계 조성기관으로 역할을 탈바꿈하는 미래혁신계획도 수립했다.
신보 새 청사진 내놔…'중소·벤처 혁신생태계 조성기관'으로 탈바꿈


신보는 지난해 8월부터 급변하는 경영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내·외부 전문가로 '미래발전위원회'를 구성해, 국민의 기대에 부합하는 신보의 미래를 정립하는 방안을 논의해왔다. 새로운 비전으로 설정한 '기업의 도전과 성장에 힘이 되는 동반자'는 우리 경제 혁신성장의 원천인 '기업'을 신보의 존립기반으로 정하고 기업의 도전과 지속성장을 지원하는 종합지원체계를 강화해 기업이 신뢰하는 동반자가 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신보는 새 비전을 실현하기 위한 미래혁신계획도 발표했다. 미래혁신계획은 중소·벤처기업을 우리 경제 혁신성장의 주역으로 성장시키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신보는 향후 5년간 미래 신산업 영위기업과 혁신창업기업 등에 대한 특화지원 프로그램을 강화해 일반 보증기관에서 '중소·벤처 혁신생태계 조성기관'으로 탈바꿈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빅데이터 기반의 디지털 플랫폼 구축도 추진된다. 기업의 기본정보 외에도 생산품목, 기술수준, 거래정보 등 다양한 연성정보와 동태정보를 수집해 데이터베이스로 만들고 이를 바탕으로 혁신창업 플랫폼과 안심거래 플랫폼 등 디지털 플랫폼을 구축해 혁신기업의 창업, 도약과 지속성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업무 프로세스도 개선된다. 핀테크 기술들을 활용해 비대면 업무프로세스를 구축해 고객 방문 없이 기한연장이나 약정을 할 수 있도록 하고, 고객이 제출한 자료를 전자적 방식으로 수집하는 등 업무 효율성을 향상할 계획이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올해를 신보 혁신의 원년으로 삼아 미래혁신계획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새로운 비전을 실현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신보는 정책적 역할을 강화해 국민경제의 균형발전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