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광구 우리은행장 "내년 경영환경 더 어렵다…美금리인상·부동산 악화"

최종수정 2016.12.30 10:17 기사입력 2016.12.30 10:17

댓글쓰기

이광구 우리은행장

이광구 우리은행장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이광구 우리은행장이 내년 경영환경과 관련 올해 보다 더 어려울 것으로 내다봤다.

이 행장은 30일 임시주주총회에서 "미국 금리인상과 부동산 시장의 악화로 내년 경영환경은 올해보다 어려울 것으로 예상한다"며 "하지만 자율경영과 책임경영으로 크게 성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플랫폼 사업으로 시장을 선도하고 글로벌 부문을 확대해 나가겠다는 것이 그의 설명이다.

그는 "수익성장동력을 만들고 금융영토를 확장해 1등 은행으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경영과 관련해선 "올해 3분기말에 전년도 당기순이익을 초과 달성했고, 건전성이 크게 개선됐다"며 "오랜 숙원을 풀고 올해 민영화에 성공한 만큼 기업가치를 높여 주주에게 이익을 돌려드리겠다"고 밝혔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