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제과, 지역아동센터 ‘스위트홈’ 4호점 건립

최종수정 2016.11.07 10:49 기사입력 2016.11.07 10:49

댓글쓰기

빼빼로 판매 수익금으로 매년 1호점씩 건립
롯데제과, 지역아동센터 ‘스위트홈’ 4호점 건립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롯데제과는 빼빼로데이를 앞두고 지난 4일 지역아동센터 ‘롯데제과 스위트홈’ 개관식을 진핼했다고 7일 밝혔다. 스위트홈 설립은 올해로 4년째 이어오는 활동으로 올해는 충청남도 홍성에 세워졌다.

김용수 대표는 인사말에서 “올해는 빼빼로데이가 20주년을 맞는 의미 있는 해로서, 롯데제과는 마음을 나누면 하나가 되는 빼빼로처럼 우리 홍성의 어린이들이 세계를 품는 어린이가 될 수 있도록 늘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스위트홈 4호점은 홍성군 광천읍 신진리에 위치하며 총 부지 243평(805㎡)에 건물 60평 규모로 건립됐다. 이 곳에는 학습실, 활동실, 상담실 등이 마련돼 있어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방과 후에 놀이와 학습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롯데제과 스위트홈’은 2013년 세이브더칠드런과 함께 공동 추진한 사회공헌사업으로, 매년 1개관씩 설립하고 있으며, 건립은 빼빼로 판매 수익금으로 이루어진다.

2013년 전라북도 완주에 1호점 설립을 시작으로, 2014년 경상북도 예천에 2호점을 설립하고, 2015년 강원도 영월에 3호점을 설립했다. 또 올해는 홍성에 4호점을 건립하는 등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이들 스위트홈은 기반시설이 부족한 지방에 건립되어 의미를 더해 주고 있다.
앞으로도 롯데제과는 ‘스위트홈’ 설립 활동을 계속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빼빼로데이의 의미를 되새기고, 미래의 주역이 될 어린이들이 희망의 꽃을 피울 수 있게 한다는 것이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