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립중앙박물관, 황병기 명인 초청 '가야금 연주회'

최종수정 2016.11.07 09:07 기사입력 2016.11.07 09:07

댓글쓰기

국립중앙박물관, 황병기 명인 초청 '가야금 연주회'

[아시아경제 김세영 기자] 국립중앙박물관은 오는 9일 오후 4시 상설전시관 3층 불교조각실에서 황병기(80) 명인을 초청해 박물관 전시실 음악회를 개최한다.

'침향무' '밤의 소리' '정남희제 황병기류 가야금 산조'를 황병기 명인과 황병기 명인의 산조작품을 초연했던 지애리 씨가 함께 연주한다. 음악회 진행은 영화와 연극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인 배우 전무송 씨가 맡는다.
천년의 미소를 간직한 불상이 전시되어 있는 불교조각실에서 황병기 명인의 연주와 가야금 인생을 들어볼 수 있는 소중한 기회다.

이번 공연은 상설전시관 내에서 소규모로 진행되며, 박물관 누리집과 페이스북에서 '박물관 전시실 음악회-기대평 이벤트'를 통해 총 50명을 초청한다. 자세한 내용은 국립중앙박물관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세영 기자 ksy123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