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U+, 한국에너지효율대상 대통령 표창수상

최종수정 2016.10.27 11:13 기사입력 2016.10.27 11:1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LG유플러스는 산업통산자원부가 주최한 '제 38회 한국에너지효율대상'에서 에너지절약 관련 기술개발 및 보급분야 유공기업으로 선정돼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한국에너지효율대상은 산업통상자원부가 매년 에너지절약의 달을 맞아 에너지절약과 효율 향상에 이바지한 개인 또는 단체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LG유플러스는 ▲스마트그리드 및 신재생에너지 제품개발 및 보급 ▲롱텀에볼루션(LTE) 기반 건물/공장 에너지 솔루션 보급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가정용 에너지 절감 솔루션 개발 및 보급 ▲정부/지자체/단체의 에너지신산업 확산 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아 수상 대상자로 선정됐다.

LG유플러스는 산업전력 분야에서 정보통신기술(ICT)를 활용한 스마트그리드 및 신재생에너지 관련 제품을 개발 완료했으며, LTE기반의 조명제어, 모터 동력 및 가로등 제어 등 스마트폰을 활용한 실시간제어 시스템 구축으로 절감효과를 제공해왔다.

특히 2015년 7월 국내 최초로 가정용 IoT 플랫폼 기반의 에너지 관련 IoT제품(에너지미터, 플러그, 스위치)을 선보인데 이어, 최근 원격 제어가 가능한 IoT보일러, 냉장고, 에어컨, 전기밥솥 등 가전제품으로까지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또 충북 지역 시범가구를 대상으로 IoT를 활용한 에너지절약 지원사업을 수행하여 참여가구의 전년 하절기 평균대비 24%의 전기료 절감효과를 거뒀으며, 서울시와는 3000여가구를 대상으로 실시간 모니터링과 누진단계 알림, 이웃집 비교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의 에너지절감 효율화를 추진하고 있다.

향후 LG유플러스는 IoT 서비스 적용을 산업·공공분야로까지 확대해 통신과 에너지를 융합한 에너지신산업 신규시장을 창출하고, 효율적인 에너지소비문화를 선도해 나가는 역할을 할 계획이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