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자활근로자들 모여 신나는 명랑운동회

최종수정 2016.10.24 14:55 기사입력 2016.10.24 14:55

댓글쓰기

25일 구로구청 강당에서 유공자 표창, 장기자랑 등 자활한마당 행사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구로구(이성 구청장)가 자활사업 참여자들의 사기를 높이고 공동체 의식을 형성하기 위해 ‘자활한마당’ 행사를 25일 개최한다.

구로삶터지역자활센터(센터장 윤혜연) 주관으로 구청 강당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에는 구로삶터지역자활센터와 구로지역자활센터의 참여자와 실무자 200여명이 참석한다.
행사는 1, 2부로 나눠 진행된다.
자활한마당

자활한마당


1부에서는 자활사업 소개와 유공자에 대한 표창 수여식이 마련된다. 이성 구청장이 참석해 자활사업 활성화에 기여한 자활센터 종사자 2명, 자활사업 참여자 2명과 모범 자활기업 2개소에 표창장을 전달할 예정이다.

2부에서는 자활사업 참여자들의 명랑운동회가 열린다. 박 터트리기, 단체줄넘기, 게걸음 달리기, 몸 줄다리기 등 게임이 이어진다. 운동회 후에는 장기자랑과 퓨전국악팀 ‘더율’(4인) 민요 공연도 펼쳐진다.

구로구 관계자는 “자활사업 참여자들이 이번 행사를 통해 힘을 얻어 멋진 재기의 날개를 펼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