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개헌폭풍]박지원 "만시지탄…논의에는 참여 할 것"

최종수정 2016.10.24 13:08 기사입력 2016.10.24 11:42

댓글쓰기

"정략적 의도 숨어있지 않나 생각하지만…개헌논의 활발히 참여하자는 게 다수의견"

[개헌폭풍]박지원 "만시지탄…논의에는 참여 할 것"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박지원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은 24일 박근혜 대통령이 시정연설을 통해 헌법개정 카드를 들고 나오며 국회에 헌법개정특별위원회 구성을 제안한 데 대해 "만시지탄"이라면서도 "우리도 특위 구성 등 논의에 참가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 위원장은 이날 오전 본회의 이후 이번 제안이 최순실-우병우 의혹을 덮기 위한 의도가 아니냐는 질문에 "정략적인 것(의도)도 숨어있지 않나 생각하지만 개헌논의에 활발히 참여하자는 (당내) 의견이 다수"라며 이같이 밝혔다.
박 위원장은 먼저 개헌 가능성에 대해서는 "개헌을 임기 초에 하면 가능하겠지만, 대통령 선거를 1년 앞두고 제안한 것은 어떤 의미에서 보면 물리적으로 불가능하지 않을까 생각한다"며 다소 부정적인 전망을 내놨다.

그러나 박 위원장은 개헌 논의 자체에는 참여할 계획임을 시사했다. 그는 "우리 당 다수의 의원들도 개헌에 찬성하고 있기에, 또 개헌특위 구성을 바라고 있었기 때문에 논의는 해야 한다"고 전했다. 다만 박 위원장은 박 대통령의 개헌론에 호응하는 것이냐는 질문에는 "호응이라고 해석할 필요는 없다"고 전했다.

박 위원장은 또 이날 박 대통령이 시정연설에서 개헌을 제안한 것과 관련해 "참 정치적으로 훌륭한 분"이라며 "또 이때 개헌론을 제안하는 것을 보면 따라갈 수 없다"고 평가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