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박2일' 예능 신생아 유지태, 코끼리코·라면 먹방 웃음 폭탄 터졌다

최종수정 2016.10.24 00:32 기사입력 2016.10.24 00:32

댓글쓰기

유지태 김준호(사진=KBS2 '1박2일' 방송 캡쳐)

유지태 김준호(사진=KBS2 '1박2일'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1박2일' 유지태가 김준호와의 의리를 지켰다.

23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1박2일 시즌3'에는 김준호 동거인 특집을 맞아 배우 유지태가 깜짝 출연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준호뿐만 아니라 차태현과도 동갑내기 친구인 유지태는 이날 젠틀한 이미지를 잠시 버려두고 모든 게임에 적극적으로 임해 웃음을 자아냈다.

과거 김준호와 동거한 인연에 대해 유지태는 "텔레비전 하나 사서 들어갔다"며 "월세를 안 내는 대신 청소와 빨래를 도맡아 했다"고 고백했다.

이날 제작진은 공중파 버라이어티 첫 출연인 유지태를 위해 맛보기 게임을 준비했다. 그 중 가위바위보를 고른 유지태는 멤버들과 '지는 가위바위보' 게임을 벌였다.
유지태는 마음처럼 되지 않는 자신의 손에 당황해하며 "바보가 되는 기분이야"라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이어진 '코끼리코' 게임에서 유지태는 “나 코끼리코 잘하고 싶단 말이야”라며 결의를 다지더니 긴 다리를 이용해 우아한 자태를 뽐냈다. 하지만 어지러움에 비틀거리던 유지태는 결국 넘어지며 몸개그를 선보였다.

라면 먹으며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에서 유지태는 라면을 폭풍 흡입하며 초집중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멤버들은 유지태의 적극적인 모습에 놀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첫 예능 출연에 긴장하셨을텐데, 열심히 하는 모습 보기 좋습니당~!!" "승부욕 불타는 거 진짜 재미있음 ㅋㅋ 유지태씨 매력 폭발 ㅋㅋ" "유지태가 복병일 줄이야ㅋㅋ 왜케 웃겨ㅋ 진지한거 같은데 빵빵 터진다ㅋㅋㅋㅋㅋ" 등 유지태의 예능감에 혀를 내둘렀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