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등포구, 추석맞이 공사대금 40억 앞당겨 지급

최종수정 2016.09.02 07:14 기사입력 2016.09.02 07:14

댓글쓰기

대금 지급 기일을 최대 19일에서 8일로 대폭 단축 ...노무비는 기성 및 준공검사 바로 다음 날 지급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가 추석을 맞아 서민생활 안정을 위한 공사대금 등을 조기에 지급한다.

공사나 용역, 물품 납품 등 모든 분야의 대금 지급 기일이 최대 19일에서 8일로 평소에 비해 절반 이상 줄어들 전망이다.

조길형 영등포구청장

조길형 영등포구청장

평소 대금 지급은 계약 이행 후 기성 및 준공 검사 14일, 대금 지급 5일 등 최장 19일이 소요됐다.

그러나 이번 추석을 맞아 기성 및 준공 검사기간은 5일로, 대금 지급일은 3일 이내로 줄여 11일 이상 지급기간을 단축하기로 했다.

특히 임금과 관련된 노무비는 기성 및 준공 검사 다음 날 대금e바로 시스템을 통해 노무자의 통장으로 직접 입금, 임금체불을 원천 차단한다.

아울러 연휴 전까지 선금을 받을 수 있는 요건을 갖춘 업체에 대해서도 선금 지급 신청을 독려해 대금을 조기에 지급한다는 방침이다.
구는 이번 조기 지급을 통해 50여 개의 업체에 40억원의 대금이 지급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은 “이번 자금의 조기 집행이 서민 생활의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본다”며 “모든 구민들이 넉넉한 마음으로 추석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영등포구 재무과(☎2670-3197)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