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리우올림픽 사이클 결승선 굉음 발생…폭탄테러 오인소동

최종수정 2016.08.07 09:29 기사입력 2016.08.07 09: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미란 기자]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 도로 사이클의 결승선 인근에서 6일(현지시간) 큰 폭발음이 들려 폭탄 테러로 오인되는 소동이 빚어졌다.

이날 브라질 경찰은 결승선인 코파카바나 구역 컨테이너 위에 버려진 배낭을 발견하고 폭발물일 가능성을 열어두고 폭발작업을 수행했다.

출동한 폭발물 처리반이 가방을 폭파하자 굉음이 매우 크게 발생했고, 인근 도로에도 큰 진동이 느껴졌다.

하지만 배낭에는 옷가지와 다른 물건들이 있었을 뿐 폭탄은 없었다고 한다.

한 경찰은 "배낭은 폭발물 가방은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절차를 따라 폭발시킨 것"이라고 말했다.
사이클 경기는 그대로 진행됐다. 폭발 당시 선두그룹은 결승선을 100㎞ 정도 남겨두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노미란 기자 asiaro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