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름다운 보금자리 입주를 축하드립니다"

최종수정 2016.08.01 11:07 기사입력 2016.08.01 11:07

댓글쓰기

"아름다운 보금자리 입주를 축하드립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영암군 시종면, 민·관 협력 장애인가구 주택 신축"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영암군 시종면(면장 문길만)과 시종면사회단체협의회(회장 강대삼)는 지난달 29일 관내 김모씨(남·63) 자택에서 ‘아름다운 보금자리 신축·입주행사’를 개최해 진정한 복지행정의 롤모델이 되었다.
이날 행사에는 전동평 영암군수, 박영배 영암군의회 의장, 시종면 기관사회단체장, 주민 등 주택 신축에 물심양면으로 도움을 준 50여명이 참석하여 진심으로 축하해 주는 자리가 되었다.

기초생활보장수급자이면서 부부 모두 장애인인 김씨 부부의 안타까운 사연은 지난 2월 중순경 폭설로 인하여 노후된 토담집의 지붕 일부가 붕괴 위험에 처하게 되자 면사무소에서 추가 붕괴를 막기 위해 지지대와 접근 금지 안전선을 설치하고, 김씨 부부가 마을내 임시거주지로 이주하면서부터 알려지게 되었으며 전동평 군수와 이하남 전반기 군의회 의장도 직접 방문하고 격려해 주기도 했다.

이후 시종면(이하 ‘면)사무소와 면사회단체협의회는 주택 신축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였고, 면사회단체협의회에서는 좌담회를 개최하여 면사회단체를 중심으로 주택 신축을 위한 모금활동을 전개하기로 결정하고 성금 모금을 시작하였다.
성금 모금에는 면내 20여 기관사회단체가 기쁜 마음으로 참여해 이웃사랑을 실천했으며, 특히 제주도에 거주하는 향우까지 고향 소식을 듣고 성금을 보내와 고향사랑의 의미를 더해 주었다. 이외 관외 업체에서도 성금과 텔레비전, 세탁기, 가스렌지 등 성품을 보내주어 어려운 가정에 큰힘이 되었다.

다행히 성금, 풍수해 보험비, 김씨 자비를 포함 3천 5백여만원의 주택 신축자금이 확보되어 5월 중순경 주택 신축을 시작하였고 7월 중순경 42.85㎡ 규모의 샌드위치 판넬조 주택이 준공되어 면사회단체협의회에서 금회 입주행사를 개최하게 되었다.

문길만 시종면장은 “면사회단체협의회를 비롯하여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이제 궂은 날씨에도 안전한 새집에서 마음 편히 거주하실 수 있어서 안심이 된다. 특히 위기상황에서 민과 관이 협력하여 주택을 신축 입주하게 되어 찾아가는 현장행정의 모델이 되었다며 ‘마한의 고장, 아름다운 시종’을 재확인하는 계기가 되어 더욱 기쁘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