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에어, 인천~나리타 취항식…매일 2회 운항

최종수정 2016.07.01 10:41 기사입력 2016.07.01 10: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진에어는 1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인천~도쿄 나리타 노선의 취항식을 갖고 매일 2회, 주 14회 운항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날 취항 행사는 최정호 진에어 대표, 최민아 인천국제공항공사 허브화전략처장, 김종대 대한항공 인천여객서비스지점장 등이 참석해 인천국제공항 3층 9번 탑승게이트 앞에서 진행됐다.
진에어는 인천~나리타 노선을 189석 규모 B737-800 항공기로 하루 2편씩 주 14회 운항한다.

오전편인 LJ201편이 매일 오전 7시 또는 7시25분 인천에서 출발하고, 오후편인 LJ203편은 매일 오후 2시25분, 2시35분 또는 3시35분에 인천에서 출발한다.

이번 취항으로 진에어는 올해 총 5개의 국제선을 신규 취항하게 됐고, 일본 노선을 총 7개(인천발 5개, 부산발 2개)로 늘렸다.
한편, 이날 오전 10시경부터 일본 나리타공항에서도 진에어의 인천~나리타 첫 도착편에 대한 환영 및 신규 취항 행사가 진행됐다.

나리타 현지 취항식에는 최정호 진에어 대표 외 키무라 시게오 국토교통성 도쿄항공국 나리타국제공항장, 이종훈 한국관광공사 일본지역본부장, 사이다 마사키 나리타국제공항주식회사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