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보이그룹 VAV, 중국인 멤버 샤오 탈퇴…6인조로 컴백한다

최종수정 2016.06.27 08:56 기사입력 2016.06.27 08:56

댓글쓰기

VAV 7월 1일 컴백. 사진=AQ엔터테인먼트 제공

VAV 7월 1일 컴백. 사진=AQ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경제 손현진 인턴기자] 그룹 VAV(브이에이브이)가 한 멤버의 탈퇴로 7인조에서 6인조로 개편된다.

26일 VAV의 소속사 AQ엔터테인먼트 측은 "최근 개인적인 사정으로 팀을 떠나 본국인 중국으로 돌아간 VAV 멤버 샤오가 아버지의 건강 악화로 인해 더 이상 VAV로서의 팀 활동을 함께하지 못하게 되었음을 알린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이어 "멤버 샤오는 고심 끝에 팀을 잠정 탈퇴하기로 최종 결정 하였으며, 이에 에이스, 바론, 제이콥, 제한, 세인트반, 겨울 총 6인 체제로 팀을 재정비한다"고 전했다.

또 "이번 결정에 대해 샤오 본인은 '팬 분들의 넓은 이해를 부탁 드리며 앞으로도 멋진 모습을 보여줄 VAV를 응원하겠다'는 인사를 전해왔다"고 말했다.

아울러 소속사 측은 VAV가 새 앨범 컴백 준비와 국내외 일정을 예정대로 차질없이 소화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VAV는 오는 7월1일 신곡을 공개하고 활동에 돌입한다.
손현진 인턴기자 free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