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더 플라자, '마스터 셰프 갈라 디너 시즌 Ⅲ' 진행

최종수정 2016.06.21 16:49 기사입력 2016.06.21 16:49

댓글쓰기

더 플라자, '마스터 셰프 갈라 디너 시즌 Ⅲ' 진행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더 플라자 호텔이 미식에 관심이 많은 고메족을 위해 더 플라자의 레스토랑을 책임지는 수석 셰프들이 세계 각국의 대표 메뉴를 직접 조리해 제공하는 ‘마스터 셰프 갈라 디너 시즌 Ⅲ’를 오는 29일 하루 동안만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올해로 3년째 진행되는 마스터 셰프 갈라 디너는 더 플라자 레스토랑 4곳의 수석 셰프가 라이브 스테이션에서 직접 조리하는 것은 물론, 각 레스토랑의 시그니처 메뉴와 와인까지 무제한으로 한 공간에서 즐길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특히 이번에는 한국 최초로 세계 4대 요리대회 중 하나인 ‘2016 태국 얼티메이트 셰프 챌린지’에서 팀 대항전 금상을 수상한 셰프들도 함께 참여해 심사위원으로부터 극찬을 받은 메뉴를 함께 선보인다.
40년 전통의 중식당 도원의 곡성락 수석 셰프는 ‘약과 음식은 그 근원이 같다’라는 뜻의 사자성어 ‘약식동원’의 콘셉트로 한방 오리찜, 게살수프, 활생선 마늘튀김 등을 선보일 예정이고, 일식당 무라사키의 일본 출신 미야케 가즈야 수석 셰프는 단백질이 풍부한 통참치를 활용한 사시미와 스시 등과 여름 제철 식재료를 활용한 일본 전통 메뉴를 내놓는다. 이탈리안 레스토랑 투스카니의 마우리지오 체카토 수석 셰프는 이탈리아 전통 소고기 요리 ‘카르파치오’와 하나로 얇은 반죽 사이에 갖은 재료를 넣어 구워낸 라자냐 등을 즉석에서 선보인다. 카페 & 바 더라운지를 책임지는 네덜란드 출신 론 반 데 보센 수석 파티시에는 달콤한 맛과 부드러운 식감이 조화를 이루는 카라멜 럼 트러플을 포함하여 14종의 디저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외에도 기존 특급호텔 뷔페에서는 볼 수 없었던 바비큐 양고기 목살 허브구이를 셰프가 정성스레 카빙해 제공하고, 회전식 고기구이 오븐 ‘로티서리’에서 요리해 기름기를 빼고 육즙은 살린 통 삼겹살, 목심, 한우 엘본 등심, 북경오리 등 무더운 여름 입맛 당기는 다양한 육류 요리를 마음껏 즐길 수 있다.

더 플라자, 올데이다이닝&뷔페 레스토랑 세븐스퀘어에서 선보이는 마스터 셰프 갈라 디너 시즌 Ⅲ 가격은 성인기준 12만원(세금, 봉사료 포함)이며 레드와인이 무제한 제공된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