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대문구 사회적경제 홍보전시관 운영

최종수정 2016.06.21 16:09 기사입력 2016.06.21 16:09

댓글쓰기

사회적경제 기업 홍보 및 지역 주민들의 교류 공간으로 사용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5호선 답십리역 지하철 역사 내 마련한 홍보전시관 ‘느티나무’를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지하철 5호선 답십리역 내 지하 1층에 위치한 홍보전시관은 서울시와 서울특별시도시철도공사 간 장소사용 협약을 체결해 무상임대 조건으로 지난 2014년11월25일 개소식 이후 운영되고 있다.
홍보전시관은 지역내 사회적경제기업 및 서울시 우수 사회적기업 등 30개 기업의 다양한 제품을 상설 전시해 제품과 사회 서비스의 우수성 등을 주민들에게 알리고 있다.

또 주민들 누구나 대관 신청만 하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공유공간을 조성해 사회적 경제 교류의 장 역할을 하고 있다.
마을기업 제품 전시

마을기업 제품 전시


사회적경제 홍보전시관은 동대문구 사회적경제 조직의 각 대표들로 구성된 느티나무 사회적경제홍보전시관 운영위원회에서 운영을 맡고 있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지역주민이 쉽게 접할 수 있는 지하철 역사 내 사회적경제 홍보전시관을 운영하는 등 동대문구의 사회적경제기업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회적경제 홍보전시관 ‘느티나무’ 관련 문의 또는 대관 신청과 문의는 동대문구 일자리창출과(☎2127-4971) 또는 답십리역 홍보전시관 느티나무(☎070-4187-3500)로 하면 된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