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타이어, 1Q 매출 1조6260억·영업익 2511억원 달성

최종수정 2018.09.09 18:47 기사입력 2016.04.29 14: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한국타이어는 올해 1분기 글로벌 연결 실적 기준 매출액 1조6260억원, 영업이익 2511억원을 달성했다고 29일 공시했다.

유럽지역과 북미지역을 중심으로 완만한 판매실적 상승에 따라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9.4%, 영업이익은 23.6% 증가했다.

한국타이어는 지속적인 연구개발(R&D) 투자를 통한 우수한 품질과 기술력으로 초고성능 타이어(UHPT) 매출 증가와 프리미엄 신차용 타이어(OET) 공급을 확대했다. 또한, 해외 지역 특성에 맞춘 브랜드 커뮤니케이션 전략을 강화하고 유통 다운스트림을 확대해 전 세계 소비자들과 접점을 강화했다.

2016년 1분기 초고성능 타이어 매출액은 전체에서 약 33.7%를 차지하며 한국타이어의 내실있는 성장을 이끌었다. BMW 플래그십 모델인 BMW 뉴 7 시리즈를 포함한 글로벌 프리미엄 완성차의 신차용 타이어 공급 성과는 한국타이어의 품질과 기술력, 브랜드 가치를 증명해주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앞으로 전세계 총 4000여 개의 직·가맹 유통채널을 2017년까지 약 50% 확대해 글로벌 소비자 접점을 한층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전략적으로 유럽과 북미지역의 프리미엄 타이어 시장 점유율을 넓혀 나가고 글로벌 고인치 시장 수요에 따라 신차용 타이어 및 교체용 타이어(RET) 시장에서의 점유율을 높여 나갈 것"이라며 "또한 전세계 180여 개국에 판매가 되고 있는 한국타이어는 소비자들의 다양한 취향을 충족시키기 위해 멀티 브랜드 전략을 통해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선제적인 신흥시장 공략으로 지속적인 글로벌 성장 가속화를 이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