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엠카운트다운' 버나드박·혜림 러브송, 씨엔블루 컴백무대 '기대UP'

최종수정 2016.04.07 18:50 기사입력 2016.04.07 18:50

댓글쓰기

버나드박, 헤림 '니가보인다' 커버 / 사진=JYP 엔터테인먼트 제공

버나드박, 헤림 '니가보인다' 커버 / 사진=JYP 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경제 손현진 인턴기자] 가수 버나드 박과 걸그룹 원더걸스의 혜림이 음악방송 '엠카운트다운' 무대에 오른다.

버나드 박과 혜림은 7일 오후 6시30분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 무대에 올라 듀엣곡 '니가 보인다' 무대를 선사한다.

버나드 박과 혜림은 의외의 '꿀케미'로 시청자들과 팬들의 눈을 사로잡겠다는 계획이다. 버나드 박의 로맨틱한 보컬과 혜림의 청아한 랩이 어우러지며 사랑에 빠진 남녀의 설렘을 방송 무대를 통해서도 그대로 전달할 예정이다.

또 이날 '엠카운트다운'에선 밴드 씨엔블루가 음악방송 첫 컴백 무대를 선보인다.

씨엔블루는 이날 신곡 ‘이렇게 예뻤나’를 공개하며 약 7개월 만에 컴백 무대를 선보인다. 씨엔블루는 6집 타이틀곡인 ‘이렇게 예뻤나’와 함께 브릿팝 스타일의 곡인 ‘영 포에버(YOUNG FOREVER)’로 상반된 매력이 돋보이는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정용화가 작사, 작곡한 타이틀 곡 ‘이렇게 예뻤나’는 화려한 브라스와 함께 봄을 느낄 수 있는 경쾌한 팝록이다.


손현진 인턴기자 free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