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나금융투자, 금 관련 자산에 투자하는 ‘하나 금의환향 랩’ 출시

최종수정 2016.03.16 14:01 기사입력 2016.03.16 14: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서연 기자] 하나금융투자는 금 관련 자산에 투자하는 ‘하나 금의환향 랩’을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저성장, 저금리 시대에 접어들면서 전통적인 투자자산인 주식과 채권의 투자 매력이 반감하는 사이 대체투자 수단인 금 관련 자산에 대한 투자가 증가하고 있다는 점이 이 상품이 출시된 중요한 요인이다. 특히 투자 수요가 증가하는 가운데 2015년 금 공급량이 6년 만에 처음으로 감소세로 전환한 것도 긍정적이다.

금은 대표적인 안전자산으로, 기타 자산과의 상관성도 낮다. 올해와 같은 불확실성이 높은 시장에서는 비중 있게 고려할만한 투자 대상이다.

최근 금 가격이 반등하면서 이에 따른 금광주 랠리도 기대되고 있는데, 금광주 주가는 금 가격 하락과 함께 꾸준히 하락했으며 올해 밸류에이션은 최근 10년 평균을 밑도는 수준이다. 지난 5년간 업황 불황으로 인해 과도하게 하락된 금광주들이 금 가격 상승과 맞물리며 올해부터 가시적인 실적 턴어라운드가 예상된다. 특히 금 가격에 대한 금광주 주가의 민감도가 높다는 점은 주목할 만하다.

‘하나 금의환향 랩’은 금을 포함한 귀금속 관련 자산에 투자한다. 주요 투자 대상 자산은 글로벌 주요 거래소에 상장된 금 현물 ETF, 금광주 ETF, 개별 금광주 등이다. 특히 금 현물 ETF는 금을 실제로 보유하기 때문에 롤 오버 비용이 거의 발생하지 않는다는 장점이 있다. 이 상품은 금 가격 추이에 따라 금 현물, 금광주, 기타 귀금속주의 비중 조절을 통해 적극적인 수익을 추구한다.
정윤식 하나금융투자 고객자산운용본부장은 “올해와 같이 불확실성이 높은 시장에서 금은 고려할만한 대체 투자수단”이라며 “’하나 금의환향 랩’은 관련 기업 투자를 통해 금 가격 대비 초과성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하나 금의환향 랩’은 1000만원 이상 투자 시 가입이 가능하며 500만원 단위로 추가입금이 가능하다. 환헷지는 하지 않는다. 수수료는 선취형은 선취보수 1.0%, 후취보수 연 1.5%(분기별 수취)이며, 성과형은 후취보수 연 1.5%, 성과보수는 기준 수익률 초과분의 20%다.

가입 시 유의사항으로는 이 상품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으며, 운용결과에 따른 이익 또는 손실이 투자자에게 귀속된다는 점이다.

최서연 기자 christine8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