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가맨’ 차수경 “‘아내의 유혹’ OST 활동 전, 걸그룹으로 데뷔”

최종수정 2016.03.16 08:17 기사입력 2016.03.16 08:17

댓글쓰기

사진=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캡처

사진=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캡처


[아시아경제 조아라 인턴기자] 드라마 ‘아내의 유혹’ OST를 부른 가수 차수경이 과거 걸그룹으로 데뷔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15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서는 ‘아내의 유혹’ OST ‘용서 못해’를 부른 가수 차수경과 ‘나는 문제 없어’를 부른 가수 황규영이 슈가맨으로 등장했다.

이날 차수경은 ‘용서 못해’ 이후 활동에 대해 묻자 “당시 싱글 앨범을 바로 냈는데 ‘용서 못해’가 너무 강하다 보니 묻혀버렸다”며 “그 이후에도 잘 안 되더라”고 털어놨다.

그는 “사실 데이지라는 걸그룹으로 데뷔했는데 잘되지 않았다”며 “내 길이 아닌가 생각하고 1년 정도의 공백기를 가졌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어 “인기를 못 얻는다고 그만두는 건 아니라고 생각해서 꾸준히 싱글 앨범을 냈다”고 덧붙였다.

한편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조아라 인턴기자 joa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