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수영 양천구청장 '따뜻한 설 맞이 복지 행정' 시작

최종수정 2016.02.01 08:21 기사입력 2016.02.01 08:21

댓글쓰기

주민과 함께하는 기부나눔 캠페인 실시, 저소득 가정에겐 따뜻한 마음 전달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김수영 양천구청장이 어려운 이웃들로 하여금 따듯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세심한 배려를 하고 있어 눈길을 모은다.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고유의 명절인 ‘설’을 따듯하게 맞기 위해 소외되기 쉬운 어려운 이웃을 위한 복지 지원 대책을 마련했다.
양천구의 복지 지원 대책에는 어려운 이웃을 살피고 나눔을 통해 구민과 함께 훈훈하고 정겨운 설 명절을 보내고 싶은 마음을 담았다.

◆함께해서 더 기쁜 기부나눔 캠페인 실시

김수영 양천구청장

김수영 양천구청장

구는 주민과 함께 4일까지 기부나눔 캠페인을 벌인다.

이번 기부나눔 캠페인은 구청 현관, 동 주민센터, 종합사회복지관, 아파트 관리사무소 등 우리 생활 주변에 ‘기부나눔 박스’를 설치, 주민들로부터 쌀, 라면, 통조림, 비누, 세재 등 생활용품을 기부 받는다.

주민들과 함께 모은 성금과 성품은 4일 해누리 푸드마켓으로 이동, 저소득 주민에게 전달된다. 종합사회복지관에서 직접 모금한 성금과 성품은 저소득 주민에게 직접 전달할 예정이다.

◆저소득 구민에게는 따뜻한 ‘설’ 명절 위문금 전달

구는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서울형기초수급자 총 7800세대에 설 명절 위문금을 전달한다. 위문금은 세대당 온누리상품권 3만원이 지원된다.

양천사랑복지재단은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의 손길’을 전달할 계획이다.
양천구 동 주민센터에서는 기초생활수급자나 차상위계층으로 책정되지 않은 중위소득 120% 이내 복지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저소득 가정 100세대를 찾아 양천사랑복지재단에 추천한다.

추천된 저소득 가정은 양천사랑복지재단에서 세대별로 10만원씩 지원할 예정이다.

2일에는 ‘사랑의 손길 나누기’ 전달식이 신정1동 주민센터에서 개최된다.

아동복지시설에 있는 요보호아동 164명(아동양육시설 79명, 공동생활가정 37명, 소년소녀가장 2명, 가정위탁아동 46명)에게도 아동 1인당 2만원씩 지원된다. 한부모가족 1283세대에는 세대별 3만원씩 위문금이 지원되며, 보훈단체에도 온누리상품권이 지원 될 계획이다.

◆설 연휴, 어르신과 장애인도 잊을 수 없다!

3일부터 4일까지 이틀간은 노인여가복지시설 187개소에 총 374포의 쌀이 지원될 예정이다. 노인회지회, 어르신사랑방, 노인교실에 쌀 20kg 2포씩 지원된다. 쌀은 동 주민센터에서 어르신들께 직접 전달한다.

양천구 어르신장애인과는 장애인복지시설 32개소에 직원이 직접 사과 70박스와 배 70박스를 전달한다.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을 제외한 저소득 장애인 200세대에는 세대별 위문금 3만원이 지원된다.

◆우리 아이들에겐, 인스턴트 없는 ‘설’ 연휴를 책임지다.

‘설’ 명절 밥 굶는 아이가 없도록 엄마도시락도 배달할 예정이다.

6일부터 10일까지 연휴기간에 자원봉사자가 점심시간에 맞춰 아이들에게 도시락을 배달한다. 지원대상은 꿈나무카드를 사용하는 아동 중 동주민센터에 신청된 아동 50여명이다. 자원봉사자는 도시락 배달 후 학부모가 안심할 수 있도록 배달결과를 학부모에게 문자메시지로 전송할 계획이다.

양천구는 설을 맞아 어려운 이웃을 돌아볼 준비를 마쳤다. 구는 설 연휴 어려운 이웃이 소외되지 않도록 정성껏 준비한 복지 지원 대책이 모두 함께 행복한 설 연휴를 보내는데 작은 도움이 되기를 바라고 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이번 설 연휴는 모든 구민이 함께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복지 정책 실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