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證 "LS산전, 작년 4분기 무난한 실적…올해도 쾌청"

최종수정 2016.01.29 07:33 기사입력 2016.01.29 07:3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현대증권은 29일 LS산전 에 대해 지난해 4분기 양호한 실적을 기록했다며 올해 역시 이 기조가 이어질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투자의견 '메수'와 목표주가 7만원을 유지했다.

전용기 현대증권 연구원은 "LS산전은 지난해 4분기 연결매출 5910억원, 연결영업이익 407억원, 지배주주순이익 237억원을 달성해 양호한 실적을 냈다"고 말했다.

올해 중국법인 실적 턴어라운드, LS메탈 흑자전환 가능성이 커져 호실적 기조가 이어질 것이란 설명이다.

전 연구원은 "전련기기 판매 기업인 중국의 무석법인과 대련법인이 성장해 2015년도에 실적 턴어라운드를 했고 2016년에는 중국법인의 실적개선을 기대해 볼만하다"고 말했다.

아울러 적자가 지속되었던 LS메탈은 신시장 개척효과가 올해부터 반영되며 흑자전환할 가능성이 높다. 손실사업부의 중단은 올해 LS메탈 실적 개선에 긍정적 요인이라는 분석이다.
전 연구원은 "국내와 해외 대부분의 자회사들이 흑자전환에 성공하고 있어 기업가치 증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