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에쓰오일, 울산 온산공장에서 화재

최종수정 2016.01.20 16:50 기사입력 2016.01.20 16: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울산시 울주군 에쓰오일 온산공장에서 20일 낮 12시 40분쯤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난 곳은 원유를 증류해 나프타, 톨루엔 등을 만드는 생산공정이었다. 소방당국은 원유 등 일부를 수거하고 나머지는 태우는 방식으로 2시간 10분 만에 진화했다.

화재 당시 공정 안에는 원유, 등유, 경유 등 석유제품이 55만 리터 가량 있었지만 다른 저장소로 이송했다. 이중 등유 라인에 남은 유류 일부가 누출되면서 진화에 애를 먹었다.

소방당국은 화재가 발생한지 10분만에 공정으로 들어가는 연료 주입을 차단하고 소방차 등 27대를 동원했다.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회사 측은 "화재에 따른 큰 피해는 없는 것으로 보고 있으나 원인이 나올 때까지 해당 공정을 중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