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하우시스, 화재 안전성 입증된 '내화 PF방화띠' 출시

최종수정 2016.01.14 11:24 기사입력 2016.01.14 11:24

댓글쓰기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의 내화(耐火) 성능 기준 충족하며 화재 안전성 입증
'미네랄울' 대비 절반 두께로 동일한 단열성능 구현, 고단열성능까지 확보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 LG하우시스 가 건축용 PF(페놀폼, Phenolic Foam) 소재를 활용한 ‘내화 PF방화띠’를 출시했다.

방화띠는 건물 외벽에 발생한 화재가 위아래 층으로 확산되는 것을 막기 위해 층과 층 사이에 띠 형태로 내화(耐火) 자재를 시공하는 건축 공법에서 화재확산방지구조에 사용되는 제품이다.

LG하우시스의 ‘내화 PF방화띠’는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이 실시한 성능 시험에서 화염과 열기를 차단하는 내화 성능이 25분 이상 유지돼 유기성분 자재로는 유일하게 법규 충족 기준인 15분을 초과하며 화재 안전성능을 입증했다.

또한 기존에 내화 자재로 주로 사용되던 무기성분의 미네랄울과 대비해 두께는 절반 수준이다. 여기에다 동일한 단열성능을 구현할 수 있어 건축물 설계 및 시공 편의성을 높였다.

특히 올해 4월부터 건축물 화재안전 법규 개정안이 시행됨에 따라 6층 이상 건축물 외벽에 준불연 이상의 마감재를 사용하거나 매 층마다 400mm 높이의 화재확산방지구조를 사용하는 것이 의무화돼 향후 방화띠 시장이 급속도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LG하우시스는 앞으로 PF소재를 적용한 방화문, 샌드위치 패널 등 다양한 내화 제품을 출시해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LG하우시스는 지난 2013년 국내 최초로 PF단열재를 대량 양산하며 PF소재를 적용한 자재를 국내 시장에 선보였다. PF단열재는 뛰어난 화재 안전성과 단열성능을 바탕으로 출시 이후 매년 두배 이상 성장해가고 있다.

김명득 LG하우시스 장식재사업부장(부사장)은 “PF단열재, PF방화띠 등 PF소재를 적용한 제품군에서 올해 매출 200억원이상, 2018년에는 600억원을 달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