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쌍용차 티볼리, 2015 굿디자인 상품 선정

최종수정 2015.12.28 10:16 기사입력 2015.12.28 10:1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쌍용자동차의 티볼리가 '2015 굿디자인 상품'에 선정됐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하는 굿디자인은 상품의 외관, 기능, 경제성 등을 평가해 우수성이 인정된 상품에 GD(Good Design) 마크를 부여하는 제도다.

이번 평가에서 생활운송기기 부문 2015 굿디자인 마크를 획득한 티볼리는 'My 1st SUV'를 브랜드 슬로건으로 디자인 전반에 젊고 패기 넘치는 강인함의 미학을 구현했다는 평을 받았다. 특히 쌍용차의 디자인 철학 'Nature-born 3Motion'의 출발점으로서 리드미컬 모션을 모티브로 어번 다이내믹 스타일을 성공적으로 표현한 점을 인정 받았다.
쌍용차 관계자는 "티볼리의 디자인 우수성이 대외적으로 공인 받음으로써 내년 상반기 출시를 앞둔 티볼리 롱보디 버전에 대한 소비자들의 기대가 더욱 높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티볼리는 국토교통부가 앞서 실시한 2015년 자동차 안전도 평가에서도 총점 91.9점(100점 만점)으로 안전도 최고 등급을 획득해 올해의 안전한 차 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밖에 대한인간공학회가 주관하는 '인간공학 디자인상'에서 세미버킷시트에 적용된 인체공학디자인 기술을 인정 받아 그랑프리를 수상했고 소비자시민모임과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동주최하는 '에너지위너상' CO₂저감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