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협, 텔레뱅킹 보안카드 이체한도 300만원으로 축소

최종수정 2014.12.31 08:18 기사입력 2014.12.31 08:18

댓글쓰기

휴대폰 SMS 인증서비스 기준, 1일 100만원 이상으로 높여

자료제공:농협은행

자료제공:농협은행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NH농협은행과 농·축협은 텔레뱅킹 피해 최소화를 위해 오는 2월9일부터 보안카드 이체한도를 축소하는 등 사고예방서비스를 강화한다고 31일 밝혔다.

농협은 텔레뱅킹 보안카드 이용고객의 이체한도를 1일 300만원(1회)으로 축소하고, 자정부터 새벽 4시까지 취약시간대 이체한도는 1일 100만원으로 줄인다.

휴대폰 문자메시지(SMS) 인증서비스도 건당 30만원 이상, 1일 누적 100만원 이상으로 인증기준을 강화했다.

이번 이체한도 축소는 텔레뱅킹 보안카드를 이용하는 전체고객에게 적용된다. 이체한도를 높이고자 할 경우 보안성이 높은 '1회용 비밀번호 생성기(OTP)'를 발급받아 사용하면 된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텔레뱅킹에 의한 전자금융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서는 휴대폰SMS인증서비스, 신입금계좌지정서비스, 입출금알림서비스를 가입하고, 주요 금융거래정보를 타인에게 알려주거나 발신불명의 자동응답전화(ARS) 안내에 따라 전화기를 통해 입력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