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BS연예대상' 수상한 개그맨들, 김준호·코코엔터테인먼트 언급해 '화제'

최종수정 2014.12.31 06:08 기사입력 2014.12.31 00:15

댓글쓰기

김준호

김준호


'SBS연예대상' 수상한 개그맨들, 김준호·코코엔터테인먼트 언급해 '화제'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김현정, 장홍제, 박영재가 코미디 부문 우수상의 영예를 누렸다.

김현정, 장홍제, 박영재는 3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COEX D홀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2014 SBS 연예대상' 시상식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날 김현정은 "정말 감사한다. 2007년에도 우수상을 받았었다. 상 받고 고정이 다 잘리고 '웃찾사' 없어지고 힘겨운 시간들을 겪었는데 또 상을 타버려서 예감이 안 좋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어쨌든 큰 상 두 번 주신 SBS 감사드린다. 내가 코코엔터테인먼트인데 어느 때보다 힘든 시간 겪고 계신 김준호 선배님 힘내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박영재는 "후배가 제작해줬다"며 화환을 같이 잡아달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감사 인사를 전하며 "올해 10년차 개그맨이다. 박영재라는 이름 생소할텐데 길을 다니다보면 '유민상이 아니냐, 데프콘 아니냐' 나이가 있으신 분은 '박광덕'이라고 얘기한다"며 "열심히 해서 모두 기억해주시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끝으로 장홍제는 "정말 꿈꾸던 자리다. 꿈은 이루어진다. 나를 통해 희망을 가지길 바란다"며 감격에 겨운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날 대상 후보에는 '놀라운 대회 스타킹' 강호동, '정글의 법칙'의 김병만, '일요일이 좋다-런닝맨' 유재석,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의 이경규 등 총 4인이 이름을 올렸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