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북한 인터넷 완전 다운, 소니 사태에 의한 美 '보복성 공격' 인가

최종수정 2014.12.23 12:45 기사입력 2014.12.23 11:26

댓글쓰기

영화 '더 인터뷰'

영화 '더 인터뷰'


북한 인터넷 완전 다운, 소니 사태에 의한 美 '보복성 공격' 인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북한 인터넷망이 완전히 다운된 것으로 전해졌다.
소니 픽처스 엔터테인먼트 해킹 사건을 저지른 주체로 지목된 북한의 인터넷이 22일(현지시간) 완전히 다운된 것 같다고 뉴욕타임스를 비롯한 미국 언론매체가 이날 인터넷 전문가들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미국의 인터넷 실행·관리업체인 딘리서치의 더그 마도리 소장은 "북한의 인터넷이 지난 19일 밤부터 불안정한 상태를 보이다 주말을 넘기면서 상황이 악화돼 22일에는 완전히 불통 상태"라고 밝혔다. 그는 "북한의 인터넷은 현재 통제 불능의 상태"라면서 북한 인터넷이 완전히 다운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그는 현재 북한의 인터넷 상황은 인터넷 네트워크에서 데이터의 전달을 촉진하는 중계 장치인 '라우터'가 디도스(DDosㆍ분산서비스거부) 공격을 받았을 때와 같은 모습을 보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북한 인터넷은 국영 스타조인트벤처라는 기관에서 관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 라우터는 중국 국영회사인 차이나유니콤 망을 이용하고 있다.

한편 북한 인터넷이 다운된 사태는 지난 주말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북한의 소니 해킹 사건을 겨냥해 "비례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공언하고 중국 정부에 협조를 당부한 직후 발생했다는 점에서 미국의 보복공격일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