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 CNS 부산센터 에너지효율 'A++'

최종수정 2014.12.19 10:07 기사입력 2014.12.19 10:07

댓글쓰기

그린데이터制 도입 후 최고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LG CNS는 지난해 개관한 부산 글로벌 클라우드 데이터센터가 '그린데이터센터인증' 최고등급인 '에이 트리플플러스(A+++)' 인증을 획득했다고 19일 밝혔다. 그린데이터센터 인증제도가 도입된 지 3년 만에 나온 최고 인증이다.

그린데이터센터인증은 한국IT서비스산업협회가 2012년부터 매년 실시하는 데이터센터 인증 평가제도다. 데이터센터의 에너지 효율을 높여 탄소배출량을 절감하는 한편 데이터센터 산업발전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도입됐다. 전력효율지수(PUE) 와 에너지 절감활동에 따라 총 4단계(AㆍA+ㆍA++ㆍA+++)의 인증 등급이 있다.
LG CNS는 인증제가 도입된 2012년부터 상암IT센터로 매년 인증을 획득하고 있으며, 이번 부산센터의 최고 등급 달성으로 LG CNS 데이터센터의 우수성을 증명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LG CNS 부산센터는 에너지 효율을 보여주는 PUE 연평균 1.39로, 냉방기를 가동하지 않는 동절기에는 글로벌 최고 수준인 1.15까지 도달한다. 현재 국내 데이터센터 평균 PUE는 1.8 수준이다. LG CNS 부산센터와 같은 수전전력 4만KVA 급 초대형 데이터센터 PUE를 1.8에서 1.4로 낮출 경우, 일반 가정집 5840가구가 1년간 사용할 수 있는 막대한 양의 전력을 절감하게 된다.

이같은 LG CNS 부산센터의 에너지 효율화에는 그동안 축적된 회사의 친환경 기술과 에너지 관리 역량이 뒷받침됐다. 에너지절감을 위한 건물 설계로 특허 출원한 '빌트업 외기냉방 시스템', 서버열 배출을 위한 데이터센터 굴뚝 '풍도' 등 데이터센터 설계 단계부터 에너지 효율을 고려한 점이 특징이다. 이 기술은 지난 5월 글로벌 데이터센터 분야 최고 권위상인 '브릴 어워즈'를 국내 최초로 수상, 세계무대에서 인정바은 바 있다.
김종완 LG CNS 인프라서비스부문장은 "LG CNS 부산센터의 그린데이터센터 최고등급 인증은 에너지 효율화를 위한 LG CNS의 축적된 기술과 끊임없는 노력에 빛나는 성과"라며 "현 수준에 만족하지 않고 새로운 기술을 발굴, 대한민국 최고수준을 넘어 글로벌 최고 센터로 발돋움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밝혔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