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모레퍼시픽, 신진 피부과학자 연구지원비 전달

최종수정 2014.12.19 09:27 기사입력 2014.12.19 09:27

댓글쓰기

'신진 피부과학자 연구지원을 위한 후원금 수여식'에 참가한 (주)아모레퍼시픽 박영호 메디컬뷰티연구소장(사진 가운데)와 선정된 연구자들

'신진 피부과학자 연구지원을 위한 후원금 수여식'에 참가한 (주)아모레퍼시픽 박영호 메디컬뷰티연구소장(사진 가운데)와 선정된 연구자들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아모레퍼시픽은 '제5회 신진 피부과학자 연구지원 프로그램'을 개최하고 선정된 연구자들에게 연구지원비를 전달했다. 전달식은 18일 오후 서울 서초동 피부과학연구재단에서 열렸다.

신진 피부과학자 연구지원 프로그램은 국내의 피부 연구 역량과 경쟁력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지난 2010년 아모레퍼시픽과 피부과학연구재단이 연구지원 협약을 맺고 진행돼 왔다. 해당 사업은 피부과학연구재단에서 선정한 4명의 신진 피부과학자들에게 매년 2000만원씩, 2년간 연구비를 지원해 기초 피부 과학 연구를 수행하는 것을 그 내용으로 한다. 올해를 마지막으로 해당 사업을 통해 5년간 총 20명의 신진 피부과학자가 선정됐으며, 내년까지 총 8억원의 연구비가 지원될 예정이다.
올해에는 경북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이원주 교수의 '비타민D의 배양 인체 피지세포에 미치는 영향', 울산대학교 의과대학 서울아산병원 피부과 원종현 교수의 'AMP kinase 신호전달체계를 이용한 모발성장 촉진법 연구',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피부과학교실 김도영 교수의 '베체트병에서의 TRIM 단백 발현 및 임상적 의의 규명',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유화정 교수의 '피부 각질세포에서 IL-33에 의한 TSLP 발현 조절기전에 관한 연구'가 연구비 지원 과제로 선정됐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