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리아블랙프라이데이]신라면 3분만에 동났다

최종수정 2014.12.12 10:27 기사입력 2014.12.12 10:11

댓글쓰기

AK몰

AK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30초도 안됐는데 50% 할인쿠폰이 동났네요."

직장인 박수진(33·여)씨는 12일 한국판 블랙프라이데이에 유아용품을 저렴하게 구매하려다 실패했다. 블랙프라이데이 시작을 알리는 9시 정각에 배포되는 AK몰의 50% 할인쿠폰을 받기 위해 오전 8시부터 컴퓨터 앞에서 기다려 신청했는데 30초도 안돼 이미 발급이 완료된 것이다. 오전 10시 쿠폰도 마찬가지. 매시정각에 50% 할인 쿠폰 1000장을 배포하지만, 지금같은 상황에서는 쿠폰 한장 받기도 힘들 것으로 보인다.
'코리아 블랙프라이데이'로 오랜만에 소비자들이 지갑을 열고 있다. '코리아 블랙프라이데이'는 이날 하루동안 11번가, 롯데닷컴, 엘롯데, 현대H몰, AK몰, 갤러리아몰, CJ몰, 하이마트, 롯데슈퍼, 스파오 인터넷몰 등 10개 국내 유통업체들이 진행하는 대규모 행사다.

AK몰에서 6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 신라면은 3분만에 500개 한정 판매가 다 팔렸다. 4750원짜리 5개입 신라면 봉지면의 가격은 1900원. 오전 9시, 10시 정각 할인쿠폰도 1분도 채 지나지 않아 동났다.

이 밖에도 오전 10시 현재 캘빈클라인 장갑은 준비한 1000개 물량 중 약 400개 이상 판매됐고, K2 구스다운점퍼와 페라가모 여성 장지갑도 수량이 절반밖에 남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AK몰에서는 이날 오전 9시~오후 6시 매시 정각마다 선착순 1000명씩 총 1ㅏㄴ명에게 50%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적립금 페이백 이벤트를 통해 10만원 이상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선착순 100명에게 구매금액의 50%(최고 5만원)를 적립금으로 돌려준다.

반값 할인 상품으로 K2 헤비다운점퍼를 23만7600원에, 존바바토스 아티산 향수(75ml)를 4만1000원에, 베어파우 조니 어그부츠를 3만9000원에, 캘빈클라인 남녀 장갑을 2만5500원에, 쇼트즈위젤 와인·샴페인잔 세트(2p)를 1만5900원에 판매한다.

페라가모 여성 장지갑을 26만4120원에, 버버리 여성 숄더백을 49만5000원에, 락피쉬 롱 패딩부츠를 8만9000원에, 레스포색 몰리 가방을 1만1900원에 판매한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