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치미' 김미화 "이혼후 우울증에 극단적 생각까지"…충격

최종수정 2014.11.15 13:55 기사입력 2014.11.15 13:55

댓글쓰기

'동치미' 김미화 /MBN 제공

'동치미' 김미화 /MBN 제공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지난 2007년 다섯 살 연상의 대학교수와 재혼한 방송인 김미화가 첫 이혼 후 겪은 허탈함을 밝혔다.

김미화는 최근 진행한 종합편성채널 MBN '속풀이쇼 동치미' 촬영에 참석해 "지난 2004년 이혼 당시, 아이들과 내가 버려졌다는 생각에 순간 겁이 났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어린 마음에 '혹시 내가 아이들의 걸림돌이 되는 건 아닌가'라는 걱정이 생겼다"라며 "설상가상으로 삶을 포기해야겠다는 생각도 들었다"라고 고백했다.

또 "그때 친정 어머니 생각이 많이 났다. 스물여덟 살에 과부가 돼 홀로 우릴 키워주셨는데, 아무리 힘든 순간이 와도 포기하지 않고 어떻게든 살아보려고 애쓰신 분"이라고 말해 주위를 숙연하게 만들었다.

한편, 김미화의 솔직한 고백을 담은 이번 '속풀이쇼 동치미'는 15일 오후 11시에 전파를 탄다.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