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립중앙과학관…2년 연속 최우수 책임운영기관 선정

최종수정 2014.10.02 06:00 기사입력 2014.10.02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종오 기자]국립중앙과학관(관장 직무대리 한풍우)이 안전행정부에서 실시한 2014년 책임운영기관 평가결과 '교육훈련 및 문화형'에서 2013년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기관에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전국 38개 소속책임운영기관을 5개 유형별로 구분해 평가하고 유형별 1개 기관을 최우수기관으로 선정, 포상하고 있는데 국립중앙과학관이 2년 연속으로 최우수기관에 선정된 것이다.
'아태지역과학관협회(ASPAC) 2013년도 총회'를 국내 처음으로 개최해 우리나라 과학관의 국제적 위상을 크게 높였인 부분이 인정받았다. 무한상상실을 개설해 전국 확대를 위한 모델로 평가받았다. 국민행복을 위한 정부 3.0의 적극적인 추진으로 과학과 문화예술의 융합, 협업을 통한 시너지를 창출한 부분도 눈길을 끌었다. 우주과학공원 조성 및 상설전시관 정보통신분야 전시품 교체와 함께 다양한 특별전시회를 연중 개최해 관람객도 전년보다 37%늘어난 173만명으로 대폭 증가한 것도 최우수기관 선정에 한 몫 했다.

한풍우 국립중앙과학관장 직무대리는 "2년 연속 최우수기관 선정을 계기로 국립중앙과학관을 창조경제의 새로운 가치를 선도하는 과학문화공간으로 만들겠다"며 "국민들에게 사랑받고 행복을 주는 국민행복의 중심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종오 기자 ikoki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