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경찰, 5·18자유공원 등 5개소 한시적 주차 허용

최종수정 2014.09.23 15:07 기사입력 2014.09.23 15:0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강]

광주지방경찰청(청장 장전배)은 23일 광주광역시 광산구 소촌동 광주지방경찰청 앞 편도 330m구간과 동구 동명동 광주중앙도서관앞 200m구간, 서구 치평동 5·18자유공원 670m구간, 서구 쌍촌동 대동광장 인근600m구간, 북구 오치동 무등파크 아파트 앞 편도 250m구간, 총3.5㎞구간에 대해 한시적(오전 6시~9시, 오후 5시~8시 제외) 주차를 허용한다고 밝혔다.
광주지방경찰청은 지난 19일 제5차 교통안전시설심의위원회를 개최했으며 이날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

이에 따라 이 구간에는 총 580대의 차량이 주차 할 수 있는 구간이 확보, 도심 차량 주차난 해소에 다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광주경찰은 택배·소형 화물차량 등 서민경제 활성화를 위한 탄력적 주정차허용 19개소와 전통시장 주차허용 3개소, 공휴일 주차허용 17개소 등 총 39개소 12.6㎞구간에 대해서도 한시적 주차를 허용하기로 했다.
자세한 현황은 광주지방경찰청 홈페이지(소식마당-일반공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영창 광주지방경찰청 경비교통과장은 “시민의 안전 확보와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교통안전시설물 설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