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AG]펜싱, 남자 에페·여자 사브르 동반 금·은메달 확보

최종수정 2014.09.20 19:24 기사입력 2014.09.20 19:24

댓글쓰기

펜싱 남자 에페 국가대표 박경두[사진=김현민 기자]

펜싱 남자 에페 국가대표 박경두[사진=김현민 기자]


[고양=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한국 펜싱이 '집안 대결'로 금메달 다툼을 압축하며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출발부터 돌풍을 예고했다.

여자 사브르 대표팀의 간판 김지연(26·익산시청)은 20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개인전 준결승에서 중국의 셴첸(24)을 15-11로 따돌리고 결승에 진출했다. 2라운드 중반 8-9로 역전을 허용했으나 노련한 경기운영으로 승부를 뒤집으며 은메달을 확보했다.

앞서 열린 준결승 1차전에서는 이라진(24·인천중구청)이 중국의 리페이(22)를 15-7로 물리쳐 한국 선수들끼리 결승전이 성사됐다.

남자 에페도 순항했다. 박경두(30,해남군청)가 준결승에서 티엔 낫 응구엔(25·베트남)을 11-8로 따돌린데 이어 정진선(30·화성시청)도 림 웨이 웬(29·싱가포르)을 15-5로 꺾고 결승에 올랐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김현민 사진기자 kimhyun8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