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복지부, 호우 피해지역 보건응급조사 실시

최종수정 2014.09.05 09:54 기사입력 2014.09.05 09:5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는 부산광역시와 함께 이번 집중호우로 피해가 큰 부산 북구와 기장군을 대상으로 오는 11일부터 13일까지 보건응급조사를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기상재해가 발생한 지역을 대상으로 총 400 가구를 표본 추출한 후 해당지역의 보건소가 직접 가구를 방문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가구별로 신체, 정신적 건강피해와 위험요인의 현황 및 관련된 의료서비스의 수요와 이용력을 조사하고 신속하게 이 조사 결과를 분석함으로써 향후 보건소가 주민에게 필요한 맞춤형 보건서비스를 제공한다.

보건응급조사는 집중호우, 태풍, 폭설, 한파 등 그 빈도와 강도가 점차 심해지는 기상재해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수단이다. 사망자, 부상자, 이재민 규모 및 주택 침수, 파손 등 피해현황 중심의 기존 집계방식을 벗어나 기상재해로 인해 발생 가능한 감염병, 외상, 만성질환, 정신질환 등 다양한 건강피해의 현황과 관련 의료서비스 수요를 측정하는 조사라는 의미가 있다.

질병관리본부는 기상재해 시 보건응급조사의 시행을 점차 확대해 지역사회 보건소 중심의 맞춤형 보건서비스 제공 기반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