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추석 연휴 교통 전망, 가장 피해야하는 날짜·시간대는?

최종수정 2014.09.01 08:47 기사입력 2014.09.01 08:47

댓글쓰기

추석 연휴 교통 전망

추석 연휴 교통 전망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추석 연휴 교통 전망, 가장 피해야하는 날짜·시간대는?


1주일 앞으로 다가온 추석 연휴 기간을 앞두고, 추석 연휴 교통 전망이 화제다.
지난달 29일 경찰은 올해 추석 연휴 교통 전망을 하며 가장 혼잡한 날과 혼잡 시간대를 발표했다.

경찰의 발표에 따르면, 올해 추석 연휴 중 가장 혼잡한 날은 오는 7일 오전 1시부터 낮 12시 사이, 오는 8~9일 낮 12시부터 밤 12시를 꼽았다.

이에 따라 각 지방경찰청은 추석 연휴인 오는 5일부터 10일까지 엿새 동안 특별교통 관리에 나설 예정이다. 경찰은 이 기간 동안 하루 평균 240여 명의 교통경찰, 160여대의 장비를 집중적으로 투입해 교통관리를 펼칠 예정이다.
특히 귀성 차량 행렬로 혼잡이 예상되는 상습지정체 구간인 영동고속도로 문막휴게소∼만종분기점 구간과 경부고속도로 동탄IC~기흥IC 구간은 6∼10일 닷새간 승용차 전용 임시 갓길 차선제가 운용된다.

경부고속도로 신탄진~한남 구간(140.9km)에는 버스전용차로제가 연장 운영될 예정이다.

경찰은 각종 매체를 통해 실시간 제공되는 추석 연휴 교통 전망 및 정보를 미리 확인, 혼잡 시간대와 혼잡 구간을 피하여 운행할 것을 당부했다.

추석 연휴 교통 전망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추석 연휴 교통 전망, 저 시간대 꼭 피해서 가야지" "추석 연휴 교통 전망, 답답 하구만" "추석 연휴 교통 전망, 그냥 방콕 할까?"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