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추신수, 6G 연속 출루…3타수 1안타 3볼넷

최종수정 2014.04.12 14:46 기사입력 2014.04.12 14:46

댓글쓰기

추신수[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추신수[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나석윤 기자]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2)가 6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하며 팀 승리에 일조했다.

1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2014 메이저리그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홈경기에 1번 타자겸 좌익수로 선발 출장, 3타수 1안타 3볼넷을 기록했다. 추신수가 한 경기에서 네 차례 출루한 건 이 번 세번째. 시즌 타율은 0.355에서 0.353로 약간 떨어졌지만 출루율은 0.475에서 0.500까지 끌어올렸다.
1회말 첫 타석에서는 상대 선발 스캇 펠드먼을 맞아 1루수 땅볼에 그쳤다. 3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는 1사에서 볼넷을 얻어 1루를 밟았다. 후속 엘비스 앤드루스의 3루 땅볼 때 2루까지 진루했지만 알렉스 리오스가 삼진을 당해 득점을 올리진 못했다.

6회 세 번째 타석에서 풀카운트 승부 끝 이날 경기 두 번째 볼넷을 고른 추신수는 8회 타석 때는 내야 땅볼로 물러났다. 이어 9회 다섯 번째 타석에서는 2사 1, 3루에서 세 번째 볼넷을 얻어 출루했다. 하지만 적시타가 터지지 않아 이닝은 종료됐고, 두 팀은 연장 승부에 돌입했다.

이날 추신수의 안타는 양 팀이 0-0으로 맞선 연장 11회에 나왔다. 1사에서 휴스턴의 다섯 번째 투수 브래드 피콕을 상대해 초구 커브를 받아쳐 우중간 안타로 연결했다. 1루에 나간 추신수는 곧바로 2루 도루에 성공하며 진루했다. 올 시즌 자신의 첫 번째 도루를 기록하는 순간이었다.
경기에서는 연장 12회말 로빈슨 치리노스의 끝내기안타로 텍사스가 1-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5승(5패)째를 거둔 텍사스는 5할 승률에 복귀하며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3위를 지켰다. 반면 7패(4승)째를 당한 휴스턴은 리그 최하위에 머물렀다.


나석윤 기자 seokyun198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