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세계百, 파란색 계란 '청란' 판매

최종수정 2014.03.30 07:53 기사입력 2014.03.30 07:53

댓글쓰기

(사진: 신세계백화점)

(사진: 신세계백화점)

[아시아경제 장인서 기자]신세계백화점은 업계 최초로 껍질이 파란색을 띈 '청란'을 판매한다고 30일 밝혔다.

청란은 껍질이 일반 계란에 비해 두꺼워 미생물 침투를 막고 내부 수분의 유출을 막아줘 신선도가 뛰어나다고 백화점 측은 설명했다.
이번에 판매하는 제품은 활동성이 뛰어난 '아메라우카나' 종으로 무항생제 인증을 받은 안심 먹거리다. 가격은 10구 1세트 당 9000원.

백화점 관계자는 "미국에서 청란은 행운을 가져다준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어 선물용으로도 많이 판매된다"며 "안심먹거리일 뿐만 아니라 요리의 재미도 더하는 이색상품"이라고 말했다.
장인서 기자 en130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