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트랜스포머 우주복, 이거 입으면 우주에서 돌아올 수 있다고?

최종수정 2014.03.28 12:13 기사입력 2014.03.28 12:13

댓글쓰기

▲우주 공간에서 우주선이 고장이 난다면?(출처:온라인커뮤니티)

▲우주 공간에서 우주선이 고장이 난다면?(출처:온라인커뮤니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지구 귀환 우주복이 네티즌의 입에 오르내리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우주 공간에서 우주선이 고장이 난다면?’ 이라는 질문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우주 공간에서 우주선이 고장 난다면 우주인의 지구 귀환은 어려운게 사실이다. 지구에서 다른 우주선을 대기권 밖으로 올려 보내기 전에는 불가능하다.

사진 속의 ‘비상탈출용 우주복 디자인’은 이러한 의문과 질문을 바탕으로 불가리아의 한 디자이너가 고안했다.

이 디자인은 우주선이 고장 나더라도 비행사 단독으로 지구로 돌아올 수 있게 만든 우주복으로 전해졌다.
이 우주복은 ‘비상 탈출용 우주복’으로도 불린다. 작품을 본 많은 이들이 “NASA 등의 연구기관에서도 비슷한 고민을 하고 있을 것” 이라고 짐작했다.

또 영화에서 ‘트랜스포머’들이 지구에 진입하는 장면을 연상시킨다면서 ‘트랜스포머 우주복’이라 부르는 네티즌들도 많다.

이 우주복은 기술적인 문제만 해결된다면 충분히 가능할 수도 있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트랜스포머 우주복을 접한 네티즌은 “트랜스포머 우주복, 특이하게 생겼다” “트랜스포머 우주복, 불가리아 스러운 디자인이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