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위스,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대통령 돈세탁 혐의 수사

최종수정 2014.03.03 07:10 기사입력 2014.03.01 03:2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스위스 검찰이 축출된 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그 아들의 돈세탁 혐의에 대한 수사에 들어갔다.

28일(현지시간) 스위스 언론에 따르면 제네바 검찰은 야누코비치 대통령의 아들 알렉산더 야누코비치 이름으로 등록된 회사를 압수 수색했다고 밝혔다.
이날 스위스는 야누코비치 대통령 관련 금융자산에 대해 동결 조치했다. 오스트리아, 리히텐슈타인 등 다른 유럽 국가들도 이에 동참했다.

우크라이나 새 정부는 러시아로 도주한 야누코비치 대통령 집권 기간 차관 370억달러(약 40조원)가 국고에서 사라진 것으로 파악됐다고 주장했다.

야누코비치 대통령이 스위스에 자신 명의의 금융자산이 있는지는 아직 확실하지 않지만 그의 아들 알렉산더가 2011년말 스위스 제네바에 자신의 자산운용회사(MAKO) 지점을 설치했다. 현지 언론은 알렉산더가 지난 3년 동안 약 5억달러의 개인 재산을 형성했다고 보도했다.
박미주 기자 beyon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