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번주 유가 흐름] 휘발유·경유 6주 연속 하락

최종수정 2014.02.22 13:37 기사입력 2014.02.22 13:3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2월 셋째 주 주유소 판매가격은 휘발유와 경유 모두 6주 연속 하락세를 보였다.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0.3원 떨어진 리터당 1880.1원으로 1월 둘째 주 이후 6주 연속 완만한 하락세를 지속했다.

경유는 1.1원 떨어진 리터당 1697.5원, 등유는 1.0원 하락한 1349.1원을 기록했다.

지역별 최고-최저 가격차는 휘발유의 경우 서울과 대구의 110.9원으로 나타났다. 경유는 106.2원(서울-울산)이었다.

서울은 이번 주 휘발유 평균가격이 2.0원 오른 리터당 1962.8원을 기록했다. 이어 제주(1914.2원), 경기(1,887.5원) 순으로 가격이 높았다. 대구(1851.9원), 울산(1854.1원), 광주(1855.9원) 순으로 가격이 낮았다.
지난주 정유사 공급가격은 휘발유와 경유 모두 2주 연속 상승했다. 정유사가 대리점, 주유소 등에 휘발유를 공급한 가격은 세전 평균 리터당 878.2원으로 전주대비 7.6원 올랐다.

경유와 등유는 리터당 937.8원, 936.8원을 기록하며 각각 10.4원, 4,1원 상승했다.

정유사별로 보면 휘발유와 경유 모두 현대오일뱅크의 가격이 가장 높았고, S-OIL의 가격이 가장 낮았다. 사별 최고-최저가격 차이는 휘발유는 25.1원, 경유 24.4원, 등유 22.3원으로 전주대비 축소됐다.

한국석유공사 석유정보센터는 "최근 국제유가가 리비아와 남수단 등 산유국의 생산 차질과 미국 북동부 지역 한파 등의 영향으로 강세를 기록하고 있다"면서 "연초 이후 하락세를 지속하고 있는 국내 석유제품 소비자가격도 내주 이후부터는 일정부분 상승압력을 받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자료 제공 : 한국석유공사 석유정보센터]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