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융위, '금융서비스업 발전 민관합동 TF' 발족

최종수정 2014.01.24 09:29 기사입력 2014.01.24 09: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금융위원회는 24일 '금융서비스업 발전 민관합동 태스크포스(TF)' 회의를 발족하고, 1차 회의를 열어 논의했다.

이번 TF는 정부의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의 일환이다. 보건·의료, 교육, 관광, 소프트웨어와 함께 금융이 5대 유망 서비스산업으로 선정되면서 부가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마련됐다.
TF팀장은 정찬우 금융위 부위원장과 박대근 금융발전심의회 위원장이 공동으로 맡는다. 첫 회의에는 금융발전심의회 위원들과 대한변협 부협회장, 금융연구원 원장 등 관계자들도 참석했다.

박대근 위원장은 이날 회의에 참석, "지난해 11월 발표한 금융업 경쟁력 강화방안이 차질 없이 수행되도록 하고, 특히 규제개선 과제는 매달 직접 챙기겠다"고 전했다.

이어 "종합연금포털과 기술정보 종합 데이터베이스 구축 등 원스톱 금융서비스 과제와 공적 금융자산의 전략적 활용 등 새로운 과제도 적극 발굴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