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창AI 의심신고 사실 판명 "오리 2만마리 살처분 중"

최종수정 2014.01.17 08:38 기사입력 2014.01.17 08:38

댓글쓰기

고창AI 의심신고 사실 판명 "오리 2만마리 살처분 중"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전북 고창에서 의심신고로 들어온 조류인플루엔자(AI)가 고병원성으로 밝혀져 보건당국이 살처분과 함께 긴급 방역에 돌입했다.

17일 전북도에 따르면 전날 고창군 산림면 소재 종오리 농장에서 발생한 AI가 고병원성으로 밝혀짐에 따라 이날 새벽부터 오리 2만여마리에 대한 살처분을 진행중이다.

도는 농가 직원들과 고창군 직원 등 50여명을 현장에 투입, 농가안 부지에 땅을 파고 오리들을 묻고 있으며 오늘 안으로 작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AI는 각종 조류에 감염되는 급성 바이러스성 전염병으로 전파속도가 매우 빠르며, 폐사율 등 바이러스의 병원성 정도에 따라 고병원성·저병원성으로 구분된다. 고병원성 AI는 전염성과 폐사율이 높아 국내에서는 제1종 가축전염병으로 분류한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