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빈폴아웃도어, 수지와 함께 캐나다 글램핑 시작

최종수정 2014.01.16 09:00 기사입력 2014.01.16 09:00

댓글쓰기

빈폴아웃도어, 수지와 함께 캐나다 글램핑 시작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빈폴아웃도어는 16일 이벤트를 통해 선정된 10명과 캐나다 토론토에서 '도브 러브 인 캐나다' 글램핑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벤쿠버의 국립공원 서스펜션 브릿지 트레킹, 아일랜드의 다양한 숍과 레스토랑 등을 돌아봤다. 특히 그랜빌 아일랜드의 마켓에서 구입한 재료를 기반으로 저녁식사 디저트를 가장 맛있게 준비한 한 팀을 수지가 직접 선정, 선택된 팀에게는 손수 준비한 선물을 제공하기도 했다.
이들은 글램핑의 본고장인 캐나다에서 오로라체험, 슬로우트레킹, 도그슬래그(개썰매) 등 글램핑 프로그램도 체험하게 된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