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표재석 대한전문건설협회장, 협회 사상 처음 대통령 방미 동행

최종수정 2013.05.15 11:00 기사입력 2013.05.15 10:49

댓글쓰기

박근혜 대통령의 대미경제사절단의 일원으로 미국을 방문한 표재석 대한전문건설협회 회장(오른쪽 세번째)이 지난 7일 미국 워싱턴에서 중소기업중앙회가 주최한 창조경제 간담회에 참석해 패널들의 발언을 경청하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의 대미경제사절단의 일원으로 미국을 방문한 표재석 대한전문건설협회 회장(오른쪽 세번째)이 지난 7일 미국 워싱턴에서 중소기업중앙회가 주최한 창조경제 간담회에 참석해 패널들의 발언을 경청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대한전문건설협회(KOSCA)는 표재석 회장이 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3박4일간 박근혜 대통령의 대미경제사절단으로 미국을 방문해 민간경제 외교활동 펼쳤다고 15일 밝혔다.

대한전문건설협회 회장이 대미경제사절단에 포함된 것은 협회 창립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표 회장은 방미기간 동안 '창조경제 리더 간담회' 등 4회에 걸친 경제사절단 행사에 참석해 창조경제에 관한 의견을 교환했다. 또 전문건설업계의 새로운 성장동력 창출을 위한 민간경제 외교활동에도 주력했다.

표 회장은 이 자리에서 "새 정부의 중소기업 육성정책에 적극 지지를 표명하고 '창조경제'의 핵심인 '일자리창출'을 위해서는 반드시 건설경기 활성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표 회장은 지난해 10월 취임 이후 이번 대미경제사절단 동행을 비롯해 국무총리, 국토교통부 장·차관, 국세청장 및 조달청장 등과 간담회를 갖고 전문건설업계의 어려움을 알리기 위한 활동에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다.
권용민 기자 festy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