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맙다 갤노트" 삼성, 상반기 LTE폰 시장 67% 차지

최종수정 2012.07.02 16:51 기사입력 2012.07.02 16:5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삼성전자가 올해 상반기에만 국내 휴대폰 시장에서 롱텀에볼루션(LTE)폰을 500만대 이상 판매하며 LTE 시장을 주도했다.

삼성전자는 상반기 국내 LTE폰 시장을 752만대로 추산하고 이 중 삼성전자 판매량이 500만대를 넘어서며 전체 LTE폰 시장의 67%를 차지했다고 2일 밝혔다.
이 중 갤럭시 노트는 올해 1~6월 300만대 이상 판매됐다. 출시 7개월이 지난 데다 갤럭시S3 대기 수요가 있었지만 지난달 65만대가 판매되는 등 일 개통량 2만대 수준을 유지했다.

이와 같은 LTE폰 선전에 힘입어 삼성전자는 상반기 국내 휴대폰 시장에서 점유율 66%를 차지하며 1위를 유지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7월 갤럭시S3 LTE 모델 출시 및 올림픽 연계 마케팅 활동을 본격적으로 전개해 갤럭시S3 판매를 적극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갤럭시 노트의 인기를 하반기에도 지속적으로 유지해 신규 스마트 기기 시장을 창출하고 시장 규모를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권해영 기자 rogueh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