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주항공, 국내 LCC 최초 베트남 호찌민 취항

최종수정 2012.04.05 09:20 기사입력 2012.04.05 09:20

댓글쓰기

5일 인천~호찌민노선 신규취항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애경그룹 계열의 제주항공은 5일 인천~호찌민(胡志明) 노선을 신규취항했다고 밝혔다. 국내 저비용항공사가 베트남에 정기노선을 띄우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제주항공의 신규노선은 인천에서 매일 저녁 8시5분에 출발해 베트남 호찌민에 현지시간으로 밤 11시20분에 도착하고, 0시20분에 호찌민을 출발해 아침 7시40분에 인천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왕복항공권 운임은 기존항공사 대비 20~30% 저렴한 수준을 책정, 34만원(이하 유류할증료 및 공항이용료 제외)부터 판매한다. 제주항공은 취항기념 특별할인가로 4월과 5월 일부좌석에 대해 19만9000원에 왕복항공권을 판매하고 있다. 6월 얼리버드 항공권은 왕복 14만9000원부터 구입할 수 있다. 예매는 제주항공 홈페이지(www.jejuair.net)에서 가능하며, 취항특가의 환불은 안된다.

제주항공은 이날 오후 5시30분 인천국제공항 28번 출발게이트에서 조재열 제주항공 사장, 이영근 인천공항공사 부사장, 응우옌 만 동 주한베트남대사관 공사참사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취항식을 진행한다.
이 날 취항식에는 제주항공의 베트남 다문화가족 지원사업의 첫번째 가족으로 선정된 짠티메이윙(한국명 이수정)씨도 테이프 커팅에 참석한다.

제주항공은 이번 짠티메이윙씨 가족(4인)을 시작으로 베트남 출신 결혼이민자 대상의 4인가족 고향방문 지원사업(왕복항공권, 유류할증료, 공항이용료 등 일체)을 개시한다.

제주항공이 신규취항하는 호찌민은 베트남 최고의 경제중심 도시로 프랑스 식민지시절 지어진 노트르담 성당, 30m 높이의 예수상, ‘동양의 진주’로 불리는 두아해변으로 유명한 붕따우, 수상투어를 즐길 수 있는 메콩강 등 관광명소가 즐비한 지역이다.


조슬기나 기자 seul@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