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균관 스캔들’ 송중기, 명탐정으로 변신..‘시선 집중’

최종수정 2010.09.18 11:42 기사입력 2010.09.18 11:24

댓글쓰기

‘성균관 스캔들’ 송중기, 명탐정으로 변신..‘시선 집중’

[스포츠투데이 박종규 기자]KBS2 월화드라마 ‘성균관 스캔들’에서 송중기가 ‘성균관 명탐정’으로 변신해 눈길을 끌고 있다.

송중기가 맡은 용하는 성균관 최고의 꽃선비 윤희의 정체에 대해 끊임없는 호기심과 의심을 품는 인물. 남장유생 윤희에게서 여인의 흔적을 발견하고는 그의 정체를 밝힐 수 있을 만한 다양한 미션들을 제안한다.
윤희는 초선(김민서 분)의 속곳을 얻어오라는 신방례 밀명에도, 여자 앞에만 서면 딸꾹질을 멈추지 못하는 재신(유아인 분)과의 동방생활에도, 웬만한 남자들도 힘들어 하는 대사례까지 완벽히 수행해낸다.

이에 용하는 최후의 수단으로 ‘극단적 미션’을 준비한다. 손에 땀을 쥐는 미션 내용과 결과는 오는 20일 밤 7회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송중기는 “지금은 자칫 용하가 성균관 색장 인수(전태수 분)의 편에서 선준(박유천 분), 윤희를 괴롭히는 인물처럼 보일 수도 있다. 하지만 누구보다 인수의 계략을 잘 알고 있기에 보이지 않는 곳에서 물심양면으로 그들을 돕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고집스런 원칙주의자 선준과 강단 있는 꽃도령 윤희, 성균관의 미친 말 재신과 한층 더 가까워진 ‘잘금 4인방’의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며 “조금만 기다려주시고 꼭 본방 사수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박종규 기자 glory@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