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도 마힌드라 부회장 금주중 방한

최종수정 2010.08.16 05:41 기사입력 2010.08.15 21:2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인도 마힌드라&마힌드라(이하 마힌드라)그룹의 아난드 마힌드라 부회장이 이번 주 한국을 방문한다.

업계에 따르면 마힌드라 부회장은 양해각서 체결과 확인실사가 시작되기 전에 직접 한국을 방문, 쌍용차 경영진과 채권단은 물론이고 정부 고위 관료 및 지방자치단체장, 언론인들을 두루 만날 계획이다.
마힌드라 부회장은 당초 16일 방한 예정이었으나 현지 사정으로 인해 2∼3일 늦춘 것으로 전해졌다.

마힌드라 부회장의 정확한 방한 목적은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지만 소위 '먹튀' 논란을 불식시키기 위한 것으로 업계에서는 판단하고 있다.

이에 따라 마힌드라 부회장은 국내 각계인사를 만나 쌍용차 인수를 위한 협조를 구하는 한편, 기자간담회를 통해 그룹의 실상과 인수 의도를 재차 홍보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룹 창립자인 커슈브 마힌드라 회장의 조카인 마힌드라 부회장은 올해 55세로, 영국 케임브리지와 미국 하버드대학 MBA 과정을 졸업했다. 그룹 경영을 총괄하며 최근 수년간 그룹의 인수합병(M&A)을 진두지휘해왔다.

한편 마힌드라는 오는 21일 이전에 입찰대금의 5% 수준인 입찰이행 보증금(260억여원)을 쌍용차 측에 내고 이르면 오는 26일 우선협상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
이후에는 '확인실사'를 약 한 달간 진행한 뒤 인수금액을 최종 조정, 오는 11월께 본계약을 체결하게 된다.



최일권 기자 igcho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