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프리카TV, 아이폰으로 방송하기 ‘앱’ 출시

최종수정 2010.07.27 08:29 기사입력 2010.07.27 08:16

댓글쓰기

누구나 실시간으로 방송

아프리카TV 애플리케이션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나우콤(대표 문용식)은 아이폰 실시간 ‘방송하기’ 기능이 추가된 아프리카TV 애플리케이션(이하 앱) 최신버전이 애플 앱스토어에 등록됐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의 가장 큰 특징은 실시간 모바일 방송이 가능해졌다는 것이다. 와이파이(WiFi)나 3G 접속이 가능한 모든 지역에서 아이폰을 통해 언제나 아프리카TV 생방송을 할 수 있게 됐다.
나우콤 측은 “전국에 아이폰 83만 가입자의 방송 카메라를 확보한 것과 같다”며 “강변북로 정체 상황 생중계, 지역축제 현황 생중계 등 다양한 길거리 방송 콘텐츠가 생길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고 말했다.

아울러 시청자들의 채팅내용을 아이폰 화면에 출력하는 기능도 추가됐다. 시청자의 반응을 확인하면서 방송 진행을 돕는 기능이다. 이밖에 트위터 계정을 연동하면 방송 상태를 트위터로 실시간 전송해, 지인들에게 손쉽게 자신의 방송을 알릴 수 있는 기능이 포함됐다.

김진석 아프리카 사업부 이사는 “아프리카TV ‘방송하기’ 앱 출시로 시간과 장소에 제약을 받지 않는 모바일 방송이 가능해졌다”며 “윈도모바일폰과 안드로이드폰에서도 사용 가능한 앱을 곧 출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프리카TV의 방송·시청하기 통합 앱은 애플 아이튠스(iTunes)의 앱스토어 메뉴에서 누구나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서소정 기자 ssj@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